인생은 다 바람같은거야

다 바람같은거야
뭘 그렇게 고민하는거니?
만남의 기쁨이건 이별의 슬픔이건
다 한 순간이야

사랑이 아무리 깊어도 산들바람이고
오해가 아무리 커도 비바람이야
외로움이 아무리 지독해도 눈보라일뿐이야


폭풍이 아무리 세도 지난뒤엔 고요하 듯
아무리 지극한 사연도
지난뒤엔 쓸쓸한 바람만 맴돌지

다 바람이야
이 세상에 온 것도 바람처럼 온거고
이 육신을 버리는 것도 바람처럼 사라지는거야

가을바람 불어

곱게 물든 잎을 떨어뜨리 듯
덧 없는 바람불어 모든 사연을 공허하게 하지

어차피 바람뿐인걸

굳이 무얼 아파하며 번민하니
결국 잡히지 않는게 삶인걸

애써 무얼 집착하니 다 바람이야


그러나 바람자체는 늘 신선하지
상큼하고 새큼한 새벽바람 맞으며
바람처럼 가벼운 걸음으로
바람처럼 살다가는게 좋아


이 글의 관련글(Trackback) 주소 :: http://exito.maru.net/blog/trackback/1
Name
Password
Homepage
비밀글 (Secret)